소장품

스크랩하기
인쇄하기
즐겨찾기
퍼가기
카카오톡으로 퍼가기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적용
느슨한 충돌 – N° 133 /Loose Collision – N° 133
제작연도/ 2006
작가(출처)/ 금중기/Guem Joong Ki
재질/ 합성수지 원형, 우레탄 도색/F.R.P, Color in Urethane
규격/ 53x63x55cm
현대인에게 자연은 인간화된 자연, 인공화된 자연, 원시성을 상실한 자연, 더 이상 위협적이지 않을 만큼 철저하게 길들여지고 박제된 자연의 형태로만 그 의미를 갖는다. <느슨한 충돌-N'' 133>은 동물(오랑우탄)의 모습을 번쩍이는 질감의 표면을 가진 입체로 만들어놓고, 거기에 비치는 모습을 반사해내는 듯한 인상을 주는 작품이다. 작아지는 자연의 영역을 역설적으로 대변하는 듯한 번쩍임 속에 자연에 대한 동경을 역설적으로 드러내면서 모든 것이 인간화, 인공화, 박제화되어가는 현대 세계를 풍자하고 있다.
※ 소장품을 보고 작품을 묘사하는 단어, 떠오르는 인상이나 느낌 등을 한 두 단어로 입력해보세요.
※ 여러분과 같거나 다른 생각들을 확인해보세요.
이전 입체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경기문화재단이 보유한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 :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단, 작품 사진의 경우 작품저작권자의 권리에 의해 보호를 받기 때문에 사용에 제한이 있을 수 있으니 문의 후 이용 바랍니다.

콘텐츠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