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장품

스크랩하기
인쇄하기
즐겨찾기
퍼가기
카카오톡으로 퍼가기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적용
주거기계/The Residential Machine
제작연도/ 2006
작가(출처)/ 정직성/Jeong Zik Seong
재질/ 캔버스에 오일/Oil on canvas
규격/ 182*227cm
빽빽하게 난립해 있는 서울의 연립주택과 재개발 지역의 건축물, 그리고 사람의 혈관처럼 복잡하게 이어져있는 골목길에서 추출한 구조들의 반복과 집적을 통해 도시의 풍경을 보여준다. 한편으론 마치 세상에 존재하지 않는 공간을 표현한 듯 화면 가득 채운 단순하지만 강렬한 색의 건축물들 처럼 보이지만, 자세히 들여다보면 우리가 주변에서 쉽게 마주칠 수 있는 공간 요소의 채집과 재구성된 그의 작업은 그렇게 낮설음과 익숙함이라는 상반된 느낌을 동시에 선사한다.
※ 소장품을 보고 작품을 묘사하는 단어, 떠오르는 인상이나 느낌 등을 한 두 단어로 입력해보세요.
※ 여러분과 같거나 다른 생각들을 확인해보세요.
이전 다음 소장품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경기문화재단이 보유한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 :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단, 작품 사진의 경우 작품저작권자의 권리에 의해 보호를 받기 때문에 사용에 제한이 있을 수 있으니 문의 후 이용 바랍니다.

콘텐츠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확인